코로나19 방역 강화, 착한 임대료 운동 등 성과

[충북경제뉴스 안기성 기자]= 충북 충주시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인정받아 ‘대통령 기관 표창’을 30일 수상했다.
[충북경제뉴스 안기성 기자]= 충북 충주시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인정받아 ‘대통령 기관 표창’을 30일 수상했다.

[충북경제뉴스 안기성 기자]= 충북 충주시가 전통시장 활성화를 인정받아 ‘대통령 기관 표창’을 30일 수상했다.

시는 이날 경북 영주시에서 열린 ‘2022 전국 우수시장 박람회’에서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으로부터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시는 이날 표창을 받는 12개 지자체 중 유일하게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는 전통시장 활성화 분야에서 받는 충주시 최초의 대통령 표창이다.

시에 따르면 전통시장 및 상점가 활성화 유공 표창은 시장경영혁신지원 및 지방비 지원을 통한 시장 활성화, 지역 상권 활성화 등에 공로가 있는 지자체에 수여된다.

충주시는 △전통시장 시설현대화를 위한 시설안전관리 및 주차환경개선 사업 유치 △경영 현대화를 위한 지방비 매칭 및 지원 △코로나19 방역 강화 및 착한 임대료 운동 전개 △‘전통시장 더 가까이’ 이용 활성화를 위한 전통시장 가는 날 및 장보기 행사 추진 △전통시장과 단체의 자매결연 활동 추진 부문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조길형 시장은 “이번 수상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집중적인 지원과 관심을 아끼지 않은 노력의 결실”이라며 “앞으로도 지역 상인들을 위한 시설개선 및 경영지원 등 지역 상권의 자생력 강화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맞춤형 시책을 적극 펼칠 것”이라고 말했다.

segi3492@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