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회관 건립 63억,비료 가격안정 12억 등

[충북경제뉴스 석홍기 기자]= 충북 진천군이 7146억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진천군의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23일 확정했다.
[충북경제뉴스 석홍기 기자]= 충북 진천군이 7146억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진천군의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23일 확정했다.

[충북경제뉴스 석홍기 기자]= 충북 진천군이 올해 1회 추경예산 6469억원 대비 10.47%, 677억원 증가한 7146억원 규모의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진천군의회의 심의·의결을 거쳐 23일 확정했다.

군에 따르면 이번 2회 추경예산은 △세외수입 49억원 △지방교부세 442억원 △조정교부금등 10억원 △국·도비보조금 147억원 △보전수입 및 내부거래 49억원 증액, 지방세 20억원 감액 반영을 통해 677억원의 재원을 확보했다. 이는 지난해 2회 추경 6731억원 대비 415억원 늘어난 규모이다.

군은 이번 추경을 서민경제 활성화를 위한 소상공인, 군민 지원 확대, 물가상승으로 인한 시설공사비 증액으로 정주여건을 개선하는데 방점을 두고 편성했다고 전했다.

세출예산 주요 반영사업은 △문화예술회관 건립 63억원 △코로나19 생활지원비 지원 39억원 △진천종합스포츠타운 다목적체육관 건립 21억원 △광혜원 생활체육공원 조성 20억원 △광혜원 개방형 다목적체육관 건립 19억원 △살처분보상금 16억원 △전통시장 이전부지 개발사업 도시계획도로개설 14억원 △저소득층 긴급 한시생활지원금 13억원 △백곡 장수복지회관 건립 12억원 △진천배수지증설사업 기본및실시설계용역 12억원 △비료 가격안정 지원 12억원 △생계급여 12억원 등이다.

군 관계자는 "이번 추경을 통해 위축된 생활경제 회복은 물론 정주여건 개선, 기업 경영 지원, 각종 시설 공사들이 원활히 추진될 것"이라고 말했다.

cbecnews@daum.net

저작권자 © 충북경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